/////////

서울특별시무형문화재에 관한
법령, 지정 절차, 현황, 분야별 보유자 및 보유단체를 소개합니다.

서울특별시무형문화재 제45호 한량무 보유자(단체)
조흥동 · 고선아(한성준류 강선영춤보존회)

교방 계통의 무용극으로 한량과 승려가 한 여인을 유혹하는 내용을 춤으로 표현했다. 원래 이 춤은 조선 중기 이후 남사당패(南寺黨牌) 중 무동들에 의해 놀았던 것인데 그 후 조선 말까지 계속해서 연행되었으나 남사당패가 분산되면서 1910년 이후 이 춤은 어른의 무용으로 기방에서 주로 추어지게 되었다는 설이 있다.

부패한 양반과 파계승을 풍자한 무용극으로 7인 배역이 등장해서 얘기를 엮어가는 형태이다. 구성과 배역은 한량을 비롯해서 승려(僧侶) · 상좌(上座) · 별감(別監) · 색시(혹은 기생) · 주모 · 마당쇠가 등장하는데, 주인공 한량이 한 기생을 데리고 즐겁게 놀고 있을 때 승려가 나타나 이 광경을 보고 기생에게 반하여 멋진 춤으로 기생의 환심을 끌자 기생은 한량을 배신하고 승려에게 간다는 내용을 그린 춤이다.

2014년 5월 15일 보유자 조흥동(한량) · 고선아(색시), 보유단체 한성준류 강선영춤보존회가 인정되어 활동하고 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