> 감상하기 > 사진 갤러리 > 앨범 목록 > 앨범 목록

침선장 박광훈
다른 앨범보기:


http://www.seoulmaster.co.kr/gimage/11park/11park-073.jpg

앵삼

조선시대 유생들이 과거급제와 관례(冠禮)의 삼가(三加)때 입는 옷으로 연두색 겉감에 황색 안을 넣어 만들며 깃은 곡령이고, 깃, 도련, 소매 끝에 검은 선을 둘렀다. 꾀꼬리색이어서 앵삼이라 부른다. 유생이 과거 급제시에 이 옷을 입고 임금이 손수 꽂아주는 어사화(御賜花)를 꽂고 삼일유가(三日遊街)하며 축복 받기도 하였다.